“제2의 현빈♥손예진..” 김지원, ♥김수현..이들의 기쁜 소식

배우 김수현과 김지원이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을 통해 탁월한 케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이에 시청자들은 이들을 제2의 현빈과 손예진 커플로 기대하며 열광하고 있습니다.

최근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은 많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 드라마는 퀸즈 그룹 재벌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인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이자 슈퍼마켓 왕자인 백현우(김수현 분)의 아찔한 위기와 기적같은 재회 사랑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드라마는 ‘사랑의 불시착’으로 유명한 박지은 작가와 장영우 감독, 김희원 감독의 합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었는데, 그 기대에 부응하여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단 4화 만에 ‘사랑의 불시착’의 추이보다 더 빠른 13%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7위에 올랐습니다.

뿐만 아니라, 공식 플랫폼 펀덱스(FUNdex)에서 발표된 3월 1주차 TV-OTT 통합 드라마 화제성에서 ‘눈물의 여왕’은 1위를 기록했고, 출연자 화제성에서는 김수현과 김지원이 나란히 1위와 2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이러한 호응은 이 드라마가 시청자들에게 얼마나 큰 인기를 끌고 있는지를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김수현과 김지원의 조합은 완벽하게 맞아 떨어지며, 쿨하면서도 당찬 홍해인 역할을 맡은 김지원과 그런 홍해인과 함께 자신의 마음을 확인해가는 백현우 역할의 김수현은 시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재벌 남주와 서민 여주가 사랑에 빠지는 신데렐라 로맨스는 흔한 소재로 간주되지만, 남녀 구조가 바뀐 이 드라마는 신선함을 더해주고 있습니다.

‘눈물의 여왕’은 다른 작품들과 달리 ‘그리고 행복하게 살았습니다’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이 지점에서 내용 전개가 시작된다는 특징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외신도 극찬하며 주목하고 있습니다.

이들의 케미에 시청자들은 현빈과 손예진 커플을 언급하며 큰 기대를 표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박지은 작가의 전작 ‘사랑의 불시착’에서 완벽한 케미를 선보였으며 이후 연인으로 발전하여 결혼한 부부입니다. 이에 더해 지난 2022년에는 아들을 출산하여 가장 행복한 가정을 이루었습니다. 따라서 ‘눈물의 여왕’에서는 “현빈 손예진을 봐라. 사랑하는 연기 하다가 사랑하지 않았나. 너네도 그런 거다”라는 대사가 등장하는 등 이들의 사랑스러운 이야기에 시청자들이 더욱 귀를 기울이고 있습니다.


김수현과 김지원의 웨딩 사진이 현빈과 손예진의 결혼식 모습을 재현하여 큰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웨딩 사진에서 분홍과 흰색 꽃 장식부터 웨딩 드레스와 턱시도까지, 현빈과 손예진의 결혼식 모습과 똑같이 재현되었습니다.

이러한 사실은 국내외 시청자들 사이에서 호평과 과몰입을 이끌어내고 있습니다. ‘눈물의 여왕’은 이미 ‘사랑의 불시착’의 상승 추이를 넘어서며 현빈과 손예진의 케미를 이어받아 계속해서 사랑받을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