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네..”류준열 전여친 혜리..한소희 “내 인생에 XX은 없다”

배우 한소희가 류준열과의 열애설에 이어 환승 열애설까지 나오자 직접 반박했습니다.

한소희는 15일 소셜 미디어를 통해 “저는 애인이 있는 사람을 좋아하지도, 친구 관계로 여지를 주지도 않습니다. 또한 타인의 연애에 관여하거나 훼방하지 않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류준열과 한소희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7년간 류준열과 공개적인 열애를 이어온 혜리가 SNS에 “재밌네”라는 글을 남기고, 결별 이후에도 류준열의 계정을 팔로우하던 것을 이날에야 ‘언팔’했습니다.

이에 환승연애가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자 결국 한소희가 입을 열었습니다. 한소희는 “‘환승연애’ 프로그램은 좋아하지만 제 인생에는 없다”라며 “저도 재미있네요”라고 말하며 환승 열애설을 전면적으로 부인했습니다.

(좌) 혜리 인스타 스토리, (우) 한소희 인스타 스토리

류준열과 한소희는 한 네티즌이 하와이 여행 중 “한국의 인기배우들이 호텔 수영장 옆자리에서 놀고 있다”며 ‘응답하라 1988’과 ‘알고있지만,’ 같은 드라마 제목을 태그하면서 열애설에 휩싸였습니다. 이러한 사건은 류준열이 혜리와 결별한 후 4개월 만에 발생했습니다.

양 측은 열애설에 대해 부인하거나 인정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류준열 소속사 씨제스스튜디오는 “류준열이 사진 작업을 위해 하와이에 머물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라면서도 “이는 배우의 개인 여행”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사생활 공간에서 나온 목격담에 대해 일일이 대응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한소희 소속사인 9아토엔터테인먼트는 “친한 친구들과 함께 데뷔 이후 처음으로 하와이로 휴가를 간 것은 사실이다”라며 “다만 이는 개인 여행이며, 사생활에 대한 입장은 전달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