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충격이 컸나..” 75만 유튜버 아옳이, 이혼 1년만에 들려온 소식에 모두가 충격을 받았는데..


아옳이가 국세청에서 실시한 세무조사를 받고 수억원의 세금을 추징당한 사실이 22일에 알려졌습니다. 국세청은 최근 아옳이를 비롯한 인플루언서, 유튜버, 웹툰 작가 등 ‘SNS 리치’에 대한 정기 세무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아옳이의 비정상적인 거래 내역이 드러나 법인세와 소득세 등 총 2억원 이상의 세금을 납부하게 되었습니다.

아옳이의 소속사인 샌드박스는 “아옳이가 운영하는 법인에 대한 정기 세무조사가 있었고, 그 과정에서 회계처리를 실수로 한 부분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누락된 세금은 이미 모두 지급을 완료했으며, 아옳이 본인에게 확인했을 때도 회계상의 문제였다고 밝혔습니다.

아옳이는 OGN의 히스스톤 프로그램 ‘하스스톤 아옳옳옳’을 통해 얼굴을 알리며, 여러 광고모델을 맡기도 했습니다. 이 소식으로 인해 아옳이와 그의 팬들은 세금 문제에 대한 충격을 받았고, 소속사의 설명에 대한 기대와 지지를 표현하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