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초등교사 사망에 프로필 사진 검은리본으로 바꾼 교사가 받은 문자메세지..

20일 블라인드에서 ‘이게 학부모’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가 몇 백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고 있습니다. 서초 초등교사에 대해 추모 사진으로 바꿨는데요.

출처 : 블라인드

자신이 공무원이라고 밝힌 작성자 A씨는 “카톡 프로필 사진으로 바꿨는데, 바로 문자오네. 추모하는 마음도 표시하면 안됩니까? 언급할 생각도 없었습니다 보호자님”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출처 : 블라인드

A씨 이야기에 따르면 이를 확인한 학무보는 오전 7시 38분에 다음과 같은 문자를 보냈는데요. “이른 아침에 죄송하다. 다름 아니고 선생님의 프로필 사진이 학생들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 같다.”의 내용을 담아 보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