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나 항상 고마워요!” 유명 아이돌..아이유와 어릴 적부터 이어온 우정

어릴 적부터 우정을 이어온 아이유와 라이즈 앤톤의 사진이 마침내 공개되었습니다. 이에 대한 소식은 4일에 라이즈 앤톤이 공식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 전달되었습니다. 앤톤은 아이유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시하며 “누나, 항상 응원합니다! 라이즈 앤톤으로 만나서 반가웠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이 사진에서 앤톤은 아이유의 어깨에 손을 살짝 올리고 있으며, 아이유 또한 앤톤을 향해 따뜻한 손짓을 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습니다. 또한, 아이유와 라이즈 멤버 전체가 함께 찍은 사진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앤톤은 아이유의 앞으로 남은 콘서트에도 응원한다며, 앞으로도 아이유와 유애나(아이유의 팬덤명), 그리고 라이즈와 브리즈(라이즈의 팬덤명)이 더 많은 사랑을 받기를 기원했습니다. 이러한 우정과 응원의 메시지는 팬들에게 큰 위로와 감동을 전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3일, 아이유는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었으며, 이 특별한 날에는 라이즈가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아이유는 이 자리에서 앤톤이 라이즈로서 연예계에 데뷔한 후 처음으로 만났다고 밝혔습니다. 앤톤이 어릴 적에는 작고 귀여운 동생이었지만 이제는 어른이 되어 자신과 선후배로 만나게 된 것에 대해 묘한 감동을 느끼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앤톤은 2004년생이며 키는 184cm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이유와 앤톤 사이의 연결고리는 프로듀서 겸 가수인 윤상입니다. 윤상은 앤톤의 아버지로, 두 사람을 이어주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윤상은 아이유와의 친분이 깊어 애정을 가지고 있으며, 종종 아이유가 그를 ‘아버지’라고 부르기도 했습니다. 게다가 윤상은 아이유의 명곡 ‘나만 몰랐던 이야기'(2011)를 작곡한 바도 있습니다.

과거에 앤톤은 개인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에서 아이유를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루이비통 신발 사진과 함께 “햄버거 먹으러 남산 꼭대기까지 걸어서 올라감. 아이유 누나 신발 고마워 #iu”라는 게시물을 작성했습니다. 이에 아이유는 “캡처가 저게 뭐야”라고 댓글을 달며 친한 우정을 자랑했으며, 심지어 앤톤의 계정을 팔로우하고 있었습니다. 이 글은 현재 찾아볼 수 없지만, 앤톤의 데뷔 후 팬들에 의해 다시 주목받았습니다.

아이유와 앤톤의 따뜻한 우정은 어릴 적부터 친한 누나와 동생 사이에서 연예계 선후배 사이로 이어지며 따뜻한 시선을 받고 있습니다.

아이유, 앤톤 인스타그램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