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에게 먼저 다가와준 사람..” 혜리, 류준열과 헤어진지 한 달만에 전한 소식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배우 혜리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 ‘혜리’에서 12월 15일에 업로드된 ‘혜리의 만족X609 도쿄 쇼핑 쇼핑템을 공개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일본 여행 중 겪은 설레는 일화를 공개했습니다. 이번 영상은 혜리가 절친 박경혜와 함께 도쿄로 떠난 쇼핑 여행을 담은 것입니다.

이날 혜리는 일본에서 쇼핑한 다양한 의상들, 스커트, 티셔츠, 목도리 등을 꺼내 소개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때 동행한 박경혜는 “굉장히 설레는 에피소드가 있지 않나?”라고 말했습니다.

혜리는 “직원분께서 제게 ‘예쁘다, 귀엽다, 마이 타입’이라고 말씀하셨다. 마지막에는 메모를 적어서 주셨어”라며 해당 직원이 SNS 아이디였다고 밝혔습니다. 동행한 박경혜는 “아주 러블리하신 분이었다”라며 그 당시의 상황을 떠올렸습니다.

뿐만 아니라, 박경혜는 혜리가 티셔츠에 대해 소개하는 도중에 “거기 가게에서 어떤 일을 하시냐고 물어보셨다”라며 혜리의 일화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혜리는 “제가 맞혀보라 했더니 ‘아이돌 같다. 에스파 아니야?’ 이래서 기분 좋았다”라고 솔직히 고백했습니다.

한편, 혜리는 최근 배우 류준열과의 열애가 6년 만에 결별되어 화제가 되었습니다.

Leave a Comment